본문 바로가기

강릉시 날씨

미세먼지 17㎍/㎥(좋음) 초미세먼지 10㎍/㎥(좋음)

신화/전설

문화/체육 전통문화 신화/전설

신화/전설

작성일 2017.03.09, 조회수 1152
문화/체육>전통문화>신화/전설 상세보기 - 제목, 내용, 파일 정보 제공
제목 용지
내용 강릉부 동쪽 5리되는 곳에 있으며 둘레가 35척이나 되었다.

대대로 전해오기를 옛날 성밖에 연못이 있었는데 둘레가 35척이 되고 둘레가 수백 보나 되었으며 연못 언덕가에는 버드나무가 둘러져 있을 뿐만 아니라 물이 깊고 경치도 맑아 한창 어우러진 때에는 돌아보며 구경할 만한 곳이 되었다.

고려 충숙왕의 사위인 최문한(崔文漢)이 일찍이 송경에서 준마를 타고 달려 하루가 채 못되어 이곳 강릉집에 내려와 때때로 혼자서 말을 타고 연못가에 나가 버드나무에다 말을 매어 놓고 솔질을 하였는데 말이 갑자기 연못속으로 들어가더니 몸이 용으로 변하면서 숨을 몰아 쉬더니 장차 위 아래로 움직이며 하늘로 올라가는 시늉을 하였다.

그때 멀리있던 사람들이나 가까이 있던 사람들 모두 버드나무 위에서 이상한 기운이 감돌고 구름과 안개가 해와 달을 오래도록 가려 컴컴해지는 것을 바라보았다.

모두들 그때 말이 용이 되어 하늘로 올라갔을 것이라고 여기고 마침내 그 못이름을 龍池라 불렀다 한다.

[자료출처 : 증수영림지 | 江凌市史 上編 1996.10.31 발행]
용지
파일

담당부서 정보 & 컨텐츠 만족도 조사 & 공공저작물 자유이용 허락 표시

담당부서 정보

  • 담당자문화예술과 최용아
  • 전화번호033-640-5117
  • 최종수정일2016.12.08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 허락 표시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